디저트 베이커리 전문업체 '몽주아' 동반성장주간 기념식서 중기부장관 표창 수상
  • 정혜윤기자
디저트 베이커리 전문업체 '몽주아' 동반성장주간 기념식서 중기부장관 표창 수상
  • 정혜윤기자
  • 승인 2019.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중앙신시장 청년몰 기업
새로운 이슈상품 개발, 자발적 상생협력 공적 인정 받아

디저트 베이커리 전문업체 ‘몽주아’는 지난 6일 중소벤처기업부와 동반성장위원회가 주관한 ‘2019년 동반성장주간 기념식에서 ‘자발적 상생협력 개인 부문’에서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중소벤처기업부와 동반성장위원회는 ‘대·중소기업 상생협력을 위해 매년 11월 첫째 주를 동반성장주간으로 지정해, 기념식을 개최하고 동반성장 우수 기업과 유공자를 선정해 표창하고 있다.

자발적 상생협력부문에는 대·중소기업 상생협력에 기여한 업체를 대상으로 객관적이고 공정한 심사를 거쳐 몽주아를 비롯한 14개 업체가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상을 수상했다.

안동중앙신시장 오고가게청년몰에 입주한 디저트 베이커리 업체인 ‘몽주아’는 지난해 경북지역에서는 처음으로 이마트 스타상품에 선정되어 신세계백화점, 이마트에 신규 입점을 통해 판로를 지원 받는 등 대기업과 중소기업간 상생협력 활동공적을 인정받았다. 또 몽주아가 자랑하는 대표 메뉴인 ‘앙버터 스콘’이 tvN ‘놀라운 토요일’과 유튜버 ‘입 짧은 햇님’ 프로그램에 방영된 후 누리꾼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몽주아 이하나 대표는 “현재 지역의 특산물과 지역 문화자원 콘텐츠가 융화한 신제품을 꾸준히 연구 개발 중에 있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하고, 나아가 동반성장 생태계 확장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