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문화재단 ‘업사이클링 트리 만들기’ 개최
  • 이경관기자
경주문화재단 ‘업사이클링 트리 만들기’ 개최
  • 이경관기자
  • 승인 2019.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1일 경주예술의전당
엄아롱 작가와 함께 진행
오늘부터 선착순 접수
(재)경주문화재단은 연말을 맞아 가족과 연인, 친구를 대상으로 하는 전시연계 프로그램으로 내달 1일 ‘특별한미술관’ 엄아롱 작가의 ‘업사이클링 트리 만들기’를 연다.

엄아롱 작가는 남서울대학교에서 시각정보디자인학과, 환경조형학과를 졸업하고, 성신여자대학교 대학원 조소과를 졸업했다.

4회의 개인전과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 세종미술관 등 다양한 단체 전시에도 참여했다. 그녀의 작업은 주변을 돌아다니며 수집한 폐수집품에 대한 고민으로부터 시작된다.

프로그램 진행은 엄아롱 작가의 작품 세계와 업사이클링에 대한 의미를 알아보고, 참여자들이 직접 준비해 온 안 입는 티셔츠를 활용해 트리를 장식 할 수 있는 매듭을 함께 만들어 본다.

엄아롱 작가와 함께 만든 크리스마스 트리는 경주예술의전당 1층에서 12월 한 달간 전시될 예정이다.

신청은 11일 오전 10시부터 경주예술의전당 홈페이지에서 선착순으로 접수를 받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