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한 수, 35만여명 동원… 박스오피스 1위 유지
  • 뉴스1
신의 한 수, 35만여명 동원… 박스오피스 1위 유지
  • 뉴스1
  • 승인 2019.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신의 한 수 귀수편’이 흥행기세를 이어가고 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신의 한 수 귀수편’은 지난 9일 전국 1246개 스크린에서 35만3148명의 관객을 불러 모았다. 개봉 후 이틀동안 박스오피스 1위를 유지하고 있다. 현재 누적 관객수는 73만6378명이다.

‘신의 한 수: 귀수편’은 바둑으로 모든 것을 잃고 홀로 살아남은 ‘귀수’가 냉혹한 내기 바둑판의 세계에서 귀신 같은 바둑을 두는 자들과 사활을 건 대결을 펼치는 범죄액션 영화다. 권상우 김희원 우도환 등이 출연한다.

이어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가 한 계단 오른 2위를 기록했다. ‘터미네이터’는 16만3058명을 극장으로 불러 모았다. 누적 관객수는 191만9223명으로, 200만 관객 돌파가 눈앞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