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최초 안동 전용서체 개발
  • 정운홍기자
경북 최초 안동 전용서체 개발
  • 정운홍기자
  • 승인 2019.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시는 경북도내에서 처음으로 추진한 ‘전용 서체 개발’을 완료하고 시 홈페이지를 통해 무료 배포를 시작했다.
전용 서체는 시민의 생활 속 불편을 개선해 삶의 질을 높이는 민생해결 100대 과제 중 하나로 내부 소통 강화는 물론 대외적 이미지 제고를 위해 만든 것이다. 또한 유료 폰트 무단 사용으로 인한 저작권 분쟁을 방지할 수도 있다.
이번에 배포하는 서체는 ‘엄마까투리체’와 ‘월영교체’ 2종으로 각각 한글 2350자, 영문 94자, 약물 986자로 구성돼 있다.
‘엄마까투리체’는 지역 대표 캐릭터인 엄마까투리의 귀여운 이미지에 부드러운 손 글씨 느낌으로 표현했고 월영교체는 관광 명소이자 국내에서 가장 긴 목책 인도교인 월영교를 모티브로 해 개발했다.
전용 서체는 공공저작물로서 출처를 표시하면 상업적·비상업적 용도를 구분하지 않고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다만 전용 서체를 불법으로 변형해 사용하거나 유료로 양도 및 판매하는 등의 상업적 행위는 금지된다.
전용 서체는 안동시홈페이지 안동의 상징 게시판에서 내려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