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텍, 창업 新성장동력 발굴한다
  • 이예진기자
포스텍, 창업 新성장동력 발굴한다
  • 이예진기자
  • 승인 2019.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포항산업과학연구원과 산학연 협력체제 구축
포스텍은 최근 포스코, 포항산업과학연구원과 새로운 ‘산학연 협력체제’를 발표했다.

이 체제는 지난 5월 구체적인 계획이 발표된 포스코의 ‘벤처밸리’ 기반 구축과도 연계된다.

이 새로운 산학연 협력체제를 통해 3개 기관은 박사급 인재들이 활발하게 창업할 수 있도록 ‘사업화-연구-교육’ 분야에서 혁신을 추진해 △소재·에너지·환경 △바이오·신약 △스마트팩토리 등 3대 분야에서 신성장 동력을 발굴해나갈 방침이다.

사업화 분야에서는 포스텍과 포항산업과학연구원의 우수한 연구성과들이 기술사업화와 창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연계를 강화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이를 위해 포스코와 포스코 그룹사, 포스텍, 포항산업과학연구원의 연구성과를 아우르는 산학연 포털 시스템을 마련해 정보 교류 채널을 확보하고 기술이전 활성화 체계 구축과 함께 △인큐베이팅 센터 △데이터센터를 구축해 창업보육은 물론 데이터를 거래할 수 있는 플랫폼을 마련한다. 이와 함께 창업 교육이나 컨설팅을 제공하는 ‘시드 서포트 패키지(Seed Support Package)’ 프로그램을 제공할 방침이다.

연구 분야에서는 포스텍이 학문적으로 탁월한 성과와 함께 미래의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신성장 시드(seed)성 기술을 개발하고 이를 포스텍 교수와 포항산업과학연구원으로 구성된 개방형 연구조직 ‘산학연 융합연구소’를 통해 세계적 수준의 기술로 발전시킨다는 계획이다. 교육분야에서는 포스텍을 인공지능(AI)과 소통할 수 있도록 하는 AI-Bilingual 캠퍼스로 만들어 학부생 전원이 AI 교육을 수행하도록 하는 한편 AI대학원을 통해 이 분야에서 주도권을 가져오겠다는 목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