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 KCLC 창립대회 기념 세미나 대구서 열려
  • 정혜윤기자
영남 KCLC 창립대회 기념 세미나 대구서 열려
  • 정혜윤기자
  • 승인 2019.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l일 오전 호텔 인터불고에서 열린 ‘영남 KCLC 창립대회’ 참석자들이 행사를 마치고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영남 KCLC 창립대회 및 기독교 성직자 초청 기념세미나가 29일 호텔 인터불고에서 기독교,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성직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권인진 KCLC 영남권 총괄국장 사회로 열린 행사는 개회선언, 박영배 영남KCLC 공동 의장 환영사, 영상시청, 김스데반 목사의 기조연설 순으로 진행했다.

박영배 공동 의장은 “신실한 믿음과 사랑으로 종교 본연의 모습을 회복해 대한민국이 직면한 개인주의, 이기주의, 가정파탄, 청소년 문제 등 각종 문제를 극복하는데 한 하나님 아래 KCLC 이름으로 함께 해결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문길 공동 의장은 축사를 통해 “임진왜란 당시 종교를 초월해 유림과 승병 운동이 일어났고, 3.1만세 독립운동도 초종교 운동으로 지금 내우외환의 시대를 성직자들이 함께 종파를 초월해 극복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스데반 목사는 기조연설에서 ”하나님께서 통일 한국과 지역 봉사를 위해 남긴자로서 성직자의 역할이 중요하며 행사에 참석한 성직자들부터 종교와 종단, 교파를 초월해 하나 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참석한 성직자들은 영남 KCLC 소속 성직자들이 각 지역에 봉사하고 가정의 가치와 성 윤리 회복 등 다양한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데 앞장설 것을 결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