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만5000대 1’ 뚫은 남자 송가인을 찾아라
  • 뉴스1
‘1만5000대 1’ 뚫은 남자 송가인을 찾아라
  • 뉴스1
  • 승인 2019.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조선 ‘미스터트롯’ 2020년 1월 2일 첫방송

“당신의 가슴에 둥지를 틀 ‘트롯맨’을 찾아라!”

2020년 새해벽두를 뜨겁게 달굴 TV조선 신개념 트로트 오디션 ‘미스터트롯’이 101명의 참가자를 전격 공개하며 본격 경쟁의 서막을 알렸다.

오는 2020년 1월2일 오후 10시 첫 방송을 시작하는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은 국내 최초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 ‘미스트롯’의 시즌2 버전으로, ‘제2의 송가인’을 꿈꾸는 정열 가득, 열정 충만 트로트를 사랑하는 남자들이 모여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화끈한 무대를 선사하는 신개념 트로트 오디션이다. 보다 크고 보다 넓게, 트로트의 판을 키워 대한민국 가요계의 지각변동을 일으킬 또 하나의 역작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무엇보다 ‘미스터트롯’은 최고시청률 18.1%라는 전무후무한 인기를 얻었던 시즌1의 명성에 힘입어 나이, 국적, 직업 불문, 트로트에 대한 열정 하나로 뭉친 각양각색의 지원자들이 대거 참가하는 진풍경을 펼쳐 눈길을 끌었다. 9세 최연소 참가자부터 45세 최고령 참가자는 물론, 철원 최전방에 근무하는 육군, 부산 바다를 지키는 해군 등 소중한 휴가를 반납하고 온 군인들도 있었다. 그뿐만 아니라 팔도 전국을 넘어 중국은 물론 필리핀, 아프리카 등 ‘미스터트롯’에 참가하기 위해 바다를 건너 온 해외파 지원자들까지, ‘미스터트롯’에 쏟아지는 뜨거운 성원과 높은 기대감을 일찍이 부터 실감케 했다.

이와 관련 ‘미스터트롯’이 제작진의 까다로운 심사를 거치고 선택된 101명의 참가자들의 빨간 슈트 티저 스틸을 공개, 높아질 대로 높아진 기대감을 한 단계 더 끌어 올렸다. ‘미스터트롯’ 로고가 떡하니 막힌 대형 스케일의 무대 위, 참가자들은 프로그램의 공식 시그니처인 하트에 파란색 불이 들어오자 자신들의 열정을 대변하는 듯 한 빨간 슈트를 맞춰 입고 빨간 장미를 들며 일제히 등장한다.

1만5000대 1이라는 경이로운 경쟁률을 뚫고 올라온 이 ‘101명의 트롯맨’들은 하나의 시선이라도 더 받으려 각자의 개성을 살려낸 표정과 포즈를 펼치며 관심을 사로잡기 위해 애썼다.

한편 ‘미스터트롯’ 첫 방송은 내년 1월 2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