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명대 동산병원, 이달부터 간호·간병통합서비스 확대 시행
  • 김홍철기자
계명대 동산병원, 이달부터 간호·간병통합서비스 확대 시행
  • 김홍철기자
  • 승인 2019.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든 진료과로 확대… 120병상서 운영
계명대 동산병원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 모습.
계명대 동산병원(병원장 조치흠)이 12월부터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전 진료과로 확대 시행한다고 4일 밝혔다.

이는 동산병원이 지난해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제공기관’으로 지정받은데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병원 측은 이달부터 내과, 외과, 정형외과, 부인과, 비뇨의학과, 성형외과, 신경과 등 모든 진료과로 확대 시행해 120병상에서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이 서비스는 보호자나 간병인을 대신해 병원의 전문 인력인 간호사와 간호조무사가 24시간 환자를 돌봐주는 간호서비스다.

환자는 간병비의 부담은 줄어들면서 전문적인 간호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조치흠 동산병원장은 “성서로의 이전 개원에 따라 환자들에게 더욱 안전하고 질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자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확대 시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환자와 가족들이 간병의 부담 없이 믿고 치료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