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한전 전선지중화 사업 선정
  • 박기범기자
예천군, 한전 전선지중화 사업 선정
  • 박기범기자
  • 승인 2019.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중앙로·시장로 0.7㎞ 구간 시행
예천군이 한국전력공사의 ‘2020년 가공배전선로 지중화사업’에 선정됐다.

군은 한국전력공사와 전방위적으로 협업한 결과 예천읍 중앙로와 시장로 0.7km 구간에 대해 전선지중화사업에 선정돼 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예천군과 한전은 총 사업비 23억원에 대해 사업비를 50%씩 부담해 추진하게 됐고 특히 지자체 전액 부담 방식이 아니기 때문에 예천군 재정 부담도 줄일 수 있는 성과를 거둔 사례로 평가된다.

‘전선지중화사업’은 해당 구간의 전주와 통신주를 제거하고 전선과 각종 통신선을 지하에 매설하는 사업으로 지중화 사업이 완료되면 보행자의 안전 확보는 물론 시가지 미관 역시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군은 사업기간 중 차도와 보행자도로의 굴착으로 인한 불편에 대해 지역 주민 및 상인들의 이해와 협조를 구하고 불편 및 피해를 최소화를 위해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