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녀들의 마음도 사로잡은 ‘안동 풍천 명품 곶감’ 출하
  • 정운홍기자
선녀들의 마음도 사로잡은 ‘안동 풍천 명품 곶감’ 출하
  • 정운홍기자
  • 승인 2019.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시 풍천면 신성·구호리 마을의 대표 임산물인 ‘곶감’의 출하가 한창이다.

특히 신성리 ‘오선당 곶감’은 뛰어난 당도와 특유한 쫄깃한 맛으로 최근 유명세를 타면서 인기가 날로 높아지고 있다.

‘오선당’은 다섯 선녀가 내려와 곶감 맛을 보고 감탄했다는 전설이 있는 마을의 지명을 딴 브랜드로 최근 생산량과 판매량이 급증하고 있다. 매년 오선당 곶감을 구매한 경험이 있던 고객들이 지난해 맛을 잊지 못하고 다시 찾는 등 한 번 맛본 고객들의 주문이 줄을 잇고 있다.

안동시에서도 위생적이고 품질 좋은 임산물인 곶감을 만드는데 최신 시설을 갖춘 건조장과 저온저장 시설, 포장재, 감 걸이, 선풍기, 감 박피기 등을 지원해 일손을 덜어주고 있다.

안동곶감작목반에서는 주문이 늘고 있는 만큼 생산량을 늘리고 품질을 더 높여 전국 최고의 명품 곶감으로 만들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