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2019년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성과 우수기관 선정
  • 김형식기자
구미시, 2019년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성과 우수기관 선정
  • 김형식기자
  • 승인 2019.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시, 2019년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성과 우수기관 선정돼 좌 산림청 보호국장(최수천) 우 산림과장(이한석)
구미시는 산림청에서 주관하는 ‘2019년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성과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산림청장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소나무재선충병은 1988년 부산 금정산에서 처음 발생한 이후 우리시는 2001년 오태동에서 처음 발견됐으며, 피해가 가장 극심했던 2016년도 방제본수가 17만여 본이었다.

현재는 매년 2차에 걸친 집약적인 총력 방제사업 추진, 선단지 주변 정밀예찰 강화 및 소나무류 무단사용 농가 특별단속 등을 통해 재선충병 확산방지에 최선의 노력을 해온 결과 소나무재선충병 피해목이 2016년도 대비 70%정도가 감소되는 등 큰 방제성과를 달성하여 이번 산림청 방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이한석 산림과장은 “이번 우수기관 선정은 그동안 재선충병 피해예방 및 확산저지에 적극적으로 노력한 성과라고 생각하며 시민들이 관심과 경각심을 가지고 방제사업에 적극 협조해주신 덕분이라고 생각하며, 앞으로도 책임감을 가지고 조기예찰 및 적기방제를 실시해 건강한 산림으로 회복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