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식품·공중위생관리종합평가 ‘대상’
  • 이진수기자
포항시, 식품·공중위생관리종합평가 ‘대상’
  • 이진수기자
  • 승인 2019.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음식문화 개선 위한
위생용품 지원 인정받아
박예연(오른쪽부터 두 번째)포항시 식품위생과장 및 직원들이 윤종진(가운데) 경상북도 행정부지사와 대상 수상에 따른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항시는 11일 경상북도에서 실시한 2019년 식품·공중위생관리사업종합평가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포항시는 정부합동평가인 식품안전, 식품관리 및 공중위생분야와 주요 역점시책 12개 항목에서 고루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식품분야에서는 음식문화개선을 위한 위생용품 지원 및 홍보활동을 대대적으로 펼쳐 음식점 위생등급제 참여를 독려하고, 포항대표음식 포항해수찬(물회, 등푸른막회 등) 시식과 홍보를 통한 로컬푸드 활성화, 식중독 예방관리 등 식품안전관리 강화에 힘썼다.

또 공중위생업소 서비스 평가 우수업소에 대한 위생용품을 지원하는 등 꾸준한 위생관리와 숙박업소 중소형 호텔전환사업으로 이용객에게 쾌적하고 안락한 숙소제공 등 타도시와 차별화한 특수시책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박예연 포항시 식품위생과장은 “음식문화개선과 포항대표음식 ‘영일만 해수찬’ 브랜드 육성 및 신규 우수외식업 지구 발굴 등으로 포항만의 차별화된 음식문화육성에 힘쓰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