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강남초 체육관서 화재…교사·학생 6명 연기 흡입
  • 정운홍기자
안동 강남초 체육관서 화재…교사·학생 6명 연기 흡입
  • 정운홍기자
  • 승인 2019.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강남초 화재 발생 후 아이들이 대피하고 있는 모습.
안동강남초 화재 발생 후 아이들이 대피하고 있는 모습.

12일 오전 9시20분께 안동시 정하동 강남초등학교 체육관에서 토치램프 작업중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발생했다.

현장에 출동한 소방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 장비 27대와 인력 203명을 투입해 1시간 20여분 만에 진화했다.

화재가 발생한 체육관에는 공사관계로 학생들은 없었다.
불이나자 학교측은 유치원생 89명과 초등학교 재학생 897명, 교직원 63명을 신속히 대피시켰다.

대피과정에서 초등 4학년생 1명을 포함한 학생 2명과 교직원 4명 등이 연기를 마셔 인근 병원으로 옮겨지고 유치원생 포함 학생 40여명과 교사 5명도 치료를 받았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학교 측은 수업을 중단하고 학생들을 귀가 조치했다.

이 불로 연기가 주변으로 확산하자 인근 주민들도 대피하기도 했다.
이날 화재 진화에는 소방인력 외에도 경찰과 시청, 보건소 등 69명의 인력과 구급차와 굴삭기 등 17대의 장비가 동원됐다.

한편 경찰과 행정당국은 체육관 공사과정에서 안전조치 준수 여부 등을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