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대구시당 총선 출마자 윤곽… 장태수·이영재·조명래
  • 김무진기자
정의당 대구시당 총선 출마자 윤곽… 장태수·이영재·조명래
  • 김무진기자
  • 승인 2019.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의당 대구시당의 내년 총선 출마자 윤곽이 나왔다.

15일 정의당 대구시당에 따르면 지난 11일 열린 중앙당 공직후보자 자격심사위원회 심사에서 장태수 시당 위원장(서구)을 비롯해 이영재 북구위원장(북구을), 조명래 전 정치개혁본부장(북구갑) 등 총 3명이 심사를 통과했다.

이에 따라 이들 3명은 조만간 예비후보로 등록한 뒤 본격적인 표밭갈이에 나설 방침이다. 정의당 대구시당은 또 이번에 자격심사를 통과한 출마예정자 이외에 추가로 출마예정자를 물색한 뒤 2차 자격심사를 신청할 계획이다.

장태수 위원장은 “대구도 이제 경쟁하는 정치를 통해 시민들이 더 좋은 정치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민생정당의 면모를 보여주는 데 손색없는 후보자를 추천, 시민들의 마음을 얻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