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OPT 도입으로 안전 운항 선도한다
  • 김홍철기자
티웨이항공, OPT 도입으로 안전 운항 선도한다
  • 김홍철기자
  • 승인 2019.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항공사 최초 항공기 성능
계산 프로그램 도입·활용
비상 시 신속·정확 대응 가능
티웨이항공이 국내 항공사 최초로 항공기 성능 계산 프로그램인 OPT(Onboard Performance Tool)를 이달부터 도입해 활용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항공기 제작사에서 만든 응용 프로그램의 형태로 태블릿 PC에서 활용할 수 있다. 운항 시 조종사가 기상, 바람, 중량 등의 운항조건을 입력하면 항공기 성능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정확하게 제공해준다.

기존에는 운항 중 각 조건에 맞는 성능을 각각 찾아내 직접 계산하는 과정이 필요했으나, OPT에 조건들을 입력하기만 하면 내재된 관련 데이터 정보를 이용해 자동으로 계산된 값을 얻을 수 있다.

티웨이항공 측은 보다 신속하고 정확한 OPT를 활용함으로써 운항 안전성과 정시성을 크게 향상시켜 고객 만족으로 이어질 것을 기대하고 있다.

운항 중 기상 악화 등의 비상상황 발생 시에도 OPT가 가진 데이터를 기반으로 신속하고 정확하게 대체 공항을 찾아내는 등 신속한 대응이 가능하다.

지난 2017년 9월 티웨이항공은 항공기 운항 시 필요한 각종 운항교범과 문서를 개인 태블릿 PC에 전자화시켜 저장하는 EFB(Electric Flight Bag)를 도입해 매뉴얼의 가독성을 높였다. 또 당시 국내 항공사 최초로 EFB에 GPS 기능을 추가해 운항 중 위치에 맞는 항로 정보를 실시간으로 3D 입체 화면으로 확인할 수 있어 운항 정보의 효율성을 높이는 등 안전 운항을 위한 노력을 지속 이어오고 있다.

안전 확립을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시설 투자에도 힘쓰고 있다. 본사가 있는 김포공항 화물청사 내 1600여평 규모의 자체 훈련센터를 내년 완공 목표로 건립 중이다.

훈련센터 내에는 항공기 운항의 모든 과정을 총괄하는 핵심인 종합통제센터도 마련돼 항공기 위치, 운항정보, 기상, 공항 상태 등 비행기의 이륙부터 착륙까지 필요한 모든 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이밖에도 운항통제실과 운송, 정비통제 및 운항 코디네이터 기능을 추가해 효율적인 안전운항 관리와 빠르고 정확한 비정상 상황 대응력을 더욱 높일 예정이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신속하고 정확한 대응이 가능한 OPT 도입을 통해 보다 완벽한 안전으로 고객 만족을 이어갈 것”이라며 “하늘 위와 땅 어디서나 안전을 위한 투자를 아끼지 않고 미래를 준비하는 항공사가 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