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중소기업 氣 살리는 육성자금 푼다
  • 이진수기자
포항시, 중소기업 氣 살리는 육성자금 푼다
  • 이진수기자
  • 승인 2020.0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기업 최대 3억·우대기업은 6억까지 융자
운전·시설·지진피해기업 지원자금으로 구분

포항시는 중소기업의 경영 안정을 돕고 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2020년 포항시 중소기업 육성자금을 운영한다.

중소기업 육성자금은 지역 중소기업이 은행에서 자금을 융자받을 경우 대출금리 일부를 지원하는 이차보전사업으로 융자한도는 매출 규모에 따라 다르며 일반기업은 최대 3억 원, 우대기업은 6억 원까지다.

포항시는 올해 중소기업 육성자금을 운전자금, 시설자금, 지진피해기업 지원자금으로 구분해 자금 소진 시까지 운영한다.

이차보전율은 2.5%에서 우대기업의 경우 최대 3.5%까지 지원한다. 융자추천 규모는 총 1900억 원으로 이차보전액은 44억 원에 달한다.

제조업체, 건설업체, 벤처기업이 지원대상인 운전자금의 지원 한도 및 이차보전율은 일반기업 3억 원(3%), 우대기업 6억 원(3.5%)이며 1년 거치 일시상환 조건이다.

3년 거치 5년 균등 분할상환 조건으로 지원되는 시설자금의 경우 지원대상은 제조업체이며 지원한도는 최대 7억 원에 이차보전율은 2.5%이다.

시설자금의 경우 사업장 신축, 증·개축에 소요되는 자금 및 생산설비, 물류시설 등 시설에 소요되는 자금에 한해 지원한다.

특히 지진으로 피해를 보고 지진피해기업으로 확정 판정을 받은 기업에 한해 지원되는 지진피해기업 지원자금은 이차보전율 3%에 대출한도 3억 원까지 지원하며, 다른 자금과 중복 지원이 가능하다.

육성자금 신청을 희망하는 중소기업은 포항시 홈페이지에 공고된 2020년 포항시 중소기업 육성자금 운영 계획을 참고해 포항시 투자기업지원과(기업지원팀)로 신청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