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23개 시군 ‘관광경북’ 뭉쳤다
  • 김우섭기자
경북도·23개 시군 ‘관광경북’ 뭉쳤다
  • 김우섭기자
  • 승인 2020.0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경북 관광의 해 맞아
관광객 유치 성공결의대회




16일 경북도청에서 이철우 도지사와 23개 시장·군수가 2020년 대구경북 관광의 해 성공의지를 다지는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사진=경북도 제공
이철우 도지사와 23개 시장·군수가 2020년 대구경북 관광의 해를 맞아 성공의지를 다졌다.

이 지사는 16일 오전 도청 회의실에서 시장군수들과 2020 대구경북관광 성공결의대회를 갖고 시군별로 정한 관광객 목표를 초과달성 할 수 있도록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이철우 지사는 “올해는 특히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로 대구경북관광을 전세계에 알리고 세일즈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다. 각 시군마다 관광 여건은 다르지만, 2020년 관광객 목표제를 통해 체계적으로 관광 마케팅을 펼친다면 대구경북관광 성공의 승산은 충분하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올해는 대구경북 관광의 해로 관광경북을 알릴 수 있는 기회로 삼아야 한다”며 “연초부터 서울 경기 등 전국을 대상으로 계속 홍보하고 마케팅 하고 있다”며 “관광은 일자리 창출효과가 높고, 연관산업 파급효과도 크다. 관광콘텐츠 개발, 인프라확충, 글로벌 마케팅을 통해 문화관광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경자년을 맞아 연례 신년교례회에서 벗어나 도지사와 시장군수가 합심해 경북의 청년일자리 창출, 지역경제 활성화 및 대구경북관광 성공방안을 논의했다는데 의미가 있다. ‘제9차 경북 시장·군수협의회’에서는 광역 스마트시티 통합 플랫폼 구축사업, 미혼남녀 결혼률 증가 대책, 경북기독보육원 시설운영비 시군공동부담 및 도비지원 확대 등도와 시군의 현안과 건의사항이 논의됐다.

대구경북관광 성공결의 행사는 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이 ‘2020 경북관광, What is& How to !’라는 제목으로 경북관광의 현주소, 정책비전과 추진전략, 주요 핵심사업 등 대구경북관광 성공 방안 발표 후, 도지사, 시장군수가 함께 퍼포먼스로 대구경북관광 성공의지를 다지는 순으로 진행됐다.

이 지사는 “시장·군수님들과 ‘대구경북관광 성공결의’는 큰 의미가 있다. 변하지 않으면 살아남을 수 없다는 각오로 뛰자”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