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외이웃 따뜻한 설 명절 보내는 데 도움 됐으면”
  • 김무진기자
“소외이웃 따뜻한 설 명절 보내는 데 도움 됐으면”
  • 김무진기자
  • 승인 2020.0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설 명절 맞아
소외계층 주민에 6억8000만원 지원
대구시청에서 열린 ‘2020 따뜻한 설 명절 나눔’ 성금 지원식에서 김수학 대구공동모금회장(왼쪽)과 권영진 대구시장이 기념촬영을 갖고 있다. 사진=대구공동모금회 제공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설 명절을 맞아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대규모 지원에 나섰다.

19일 대구공동모금회에 따르면 지난 17일을 시작으로 오는 23일까지 저소득층 시민들이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총 6억8000만원을 지원한다.

이를 위해 지난 16일 대구시청을 찾아 권영진 대구시장에게 설 명절 지원금을 전달했다.

지원금은 ‘희망 2020 나눔 캠페인’ 기간 시민들과 기업들이 기부한 성금으로 마련됐다.

성금은 쪽방 거주민, 노숙인쉼터 입소자, 저소득 주민 등 모두 1만3700여명의 소외계층 시민들에게 지원금, 온누리 상품권, 물품 형태로 각각 전달될 예정이다.

김수학 대구공동모금회장은 “이번 지원금은 대구시민들의 따뜻한 사랑이 모아져 맺어진 열매”라며 “저소득 가정 및 사회복지시설 입소자들이 따뜻한 설 연휴를 보내는 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