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 시교육문화센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 총력
  • 기인서기자
영천 시교육문화센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 총력
  • 기인서기자
  • 승인 2020.0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사 방역 및 시민사회수강생 바이러스 예방 능동 대응
교육문화센터 직원들이 수강생들에세 마스크를 배부하고 있다.
다양한 사회교육을 진행하고 있는 영천시 교육문화센터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교육문화센터에는 매일 많은 시민들이 찾고 있어 감염 위험에 노출이 우려되자 청사시설에 대한 방역과 시민사회교육 수강생을 대상으로 바이러스 예방에 대한 홍보를 강화하고 있다.

센터는 지난달 30일 개강한 시민사회교육 수강생들 대상으로 감염증 증상의 유무 확인 및 가족, 친지 등 주변 지인들의 외국 방문 이력 등을 주기적으로 파악하는 등 예찰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강의실 입구마다 손 세정제를 비치하고 300여명의 노래 교실 수강생들을 포함한 전체 수강생들에게 마스크를 제공하고 있다.

센터 관계자는 추후 청사 살균 방역 및 건물 입구 열감지기 설치 등으로 신종 코로나 관련 증상자를 사전에 파악해 능동적으로 대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경희 소장은 “교육문화센터는 많은 시민들이 모이는 다중이용 시설이니 만큼 시민들이 불안감을 느끼지 않도록 바이러스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