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순우, ‘윔블던 준우승’ 라오니치 잡고 뉴욕오픈 8강행
  • 뉴스1
권순우, ‘윔블던 준우승’ 라오니치 잡고 뉴욕오픈 8강행
  • 뉴스1
  • 승인 2020.0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순우 선수. 뉴스1
권순우 선수. 뉴스1
권순우(23·당진시청·84위)가 강호 밀로시 라오니치(캐나다·32위)를 제치고 테니스 뉴욕오픈 8강에 올랐다.

권순우는 13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뉴욕오픈(총상금 71만9320달러) 남자 단식 2회전에서 밀로시 라오니치(캐나다·32위)를 2-1(7-6 6-7 6-4)로 제압하고 8강에 진출했다.

라오니치는 지난 호주오픈 8강, 2016년 윔블던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세계적인 선수다. 권순우는 라오니치와의 첫 맞대결에서 짜릿한 승리로 강한 인상을 남겼다.

권순우는 1세트부터 라오니치의 강한 서브에도 흔들리지 않고 경기를 풀어갔다. 결국 타이브레이크 4-4 상황에서 연속 3점을 따내 1세트틀 가져갔다.

그러나 2세트에서는 상황이 달랐다. 위기에서도 자신의 서브 게임을 지키면서 타이브레이크로 향했지만 이번에는 라오니치에게 끌려가며 2세트를 패했다.

마지막 3세트, 권순우는 1-1에서 상대의 서브게임을 브레이크, 리드를 잡았다. 이후 권순우는 마지막까지 리드를 놓치지 않고 승리를 챙겼다.

한편 8강에 오른 권순우는 영국의 카일 에드먼드(62위)와 독일의 도미닉 코퍼(94)전 승자와 4강 진출을 다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