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폐기물 보관 창고 화재 진화 “2~3일 더 소요될 듯”
  • 나영조기자
경주 폐기물 보관 창고 화재 진화 “2~3일 더 소요될 듯”
  • 나영조기자
  • 승인 2020.0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오전 11시12분께 경주시 강동면 한국에너지 폐기물 보관창고에서 불이 나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대원들이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뉴스1

지난 14일 오전 경주시 강동면에 있는 한 폐기물 보관 창고에서 난 불이 이틀째 꺼지지 않고 있다.

16일 경주소방서에 따르면 포크레인 5대와 포항 남부소방서에서 지원받은 펌프차 등 10여대와 소방인력 100여명을 투입해 진화에 나서고 있지만 창고에 있는 폐기물 양이 많아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불은 폐기물 보관 창고 3곳 중 두 곳을 태웠다.

경주시는 불이 인근 야산으로 번지는 것을 차단하기 위해 산불전문진화대를 현장에 24시간 배치해둔 상태다.


경주소방서 관계자는 “고압으로 물을 뿌려도 폐기물 속까지 물이 쓰며들지 않아 중장비로 일일이 폐기물을 뒤집은 후 진화하고 있다. 진화작업은 불씨가 옆 창고로 번지는 것을 차단하기 위해 밤샘 진화작업을 하고 있다. 완전 진화까지는 최소 2~3일은 더 소요될 것 같다”고 말했다.

경찰은 폐기물업체 직원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