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소방서, 공동주택 경량칸막이 중점 홍보
  • 이희원기자
영주소방서, 공동주택 경량칸막이 중점 홍보
  • 이희원기자
  • 승인 2020.0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주소방서 경량칸막이 홍보물
영주소방서는 다음달 1일부터 경량칸막이의 중요성에 대해 적극 홍보를 펼칠 예정이다.

이는 공동주택, 아파트 화재 등 긴급 상황 시 탈출을 위한 것으로 발코니의 한쪽 벽면을 석고보드 등 쉽게 파괴 할 수 있는 경량 구조로 만들어 놓은 벽체(9mm 석고보드)다.

따라서 화재 시 출입문으로 탈출하기 어려운 경우 옆 세대로 대피할 수 있도록 설치된 피난설비이며 여성이나, 노인, 어린아이도 몸이나 발로 쉽게 파손이 가능하도록 설치돼있다.

건축법 시행령 제46조에는 공동주택 중 4층 이상에 거주하는 각 세대가 2개 이상의 직통계단을 사용 할 수 없는 경우 대피 공간 설치 면제 방안으로 경량칸막이를 설치하도록 돼 있다.

이에 서는 화재 발생 시 신속한 탈출을 통한 화재 인명피해 절감을 위해 공동주택 경량칸막이의 중요성을 시민들에게 안내하고자 공동 주택 경량 칸막이 홍보 현수막 설치, 안전픽토그램 제작, SNS 홍보활동 등 경량칸막이의 중요성과 올바른 사용법을 홍보하고 있다.

김용태 소방서장은“경량칸막이가 긴급한 상황에서 피난을 목적으로 설치된 만큼 정확한 위치와 사용법 숙지를 통해 나와 이웃의 안전을 지켰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