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마스크 190만장 배포 “마스크 대란으로 힘든 시민들에 도움되길”
  • 김무진기자
대구시, 마스크 190만장 배포 “마스크 대란으로 힘든 시민들에 도움되길”
  • 김무진기자
  • 승인 2020.0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통령 특별 지시에 따른 조치
27일부터 마스크 무료 배포
800만장 마스크 추가 확보
순차적으로 시민에 공급 계획

대구시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마스크 구하기에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을 위해 당장 총 190만장의 마스크를 무료로 나눠준다.

지난 25일 대구시청에서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열린 ‘코로나19 대응 대구지역 특별대책회의’ 때 문 대통령이 내린 특별 지시에 따른 조치다.

대구시는 26일 오후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90만장의 마스크를 지원받아 시가 보유한 100만장의 마스크를 합쳐 27일부터 시민들에게 무료 배부한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이날 오후 군용 트럭 등을 통해 지역에 나눠줄 대구 90만장, 경북 청도 16만장, 의료용 10만장의 마스크를 대구스타디움으로 이송했다.

대구지역에 배분 할당된 마스크는 이날 현장에서 배지숙 대구시의회 의장이 수령했다.

이에 따라 대구시는 기존 확보한 100만장과 식약처로부터 지원받은 90만장 등 총 190만장의 마스크를 27일부터 각 구·군을 통해 무료 배포한다.


마스크는 각 구·군별로 이장 및 통장을 통해 세대별로 지급한다.

대구시는 취약계층 등 구·군별 실정에 맞춰 골고루 배분할 계획이다.

구체적인 지역별 마스크 배부 계획을 살펴보면 세대수 등을 고려해 각각 중구 7만6000장, 동구 27만5000장, 서구 15만2000장, 남구 14만4000장, 북구 33만2000장, 수성구 30만4000장, 달서구 42만7000장, 달성군 19만장 등이다.

대구시는 또 식약처로부터 지원받은 의료용 마스크 10만장을 대구시약사회에 배부한다.

이와 함께 대구시는 앞으로 800만장의 마스크를 추가 확보, 순차적으로 시민들에게 공급할 방침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대구지역 마스크 품귀 현상으로 감염 우려에도 불구, 마스크를 구하기 위해 마트에 길게 줄을 선 시민들을 보며 비통한 마음이었다”며 “이번 마스크 배부를 통해 조금이나마 시민들에게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