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군, 지역경제 안정화 144억 투입
  • 김영호기자
영덕군, 지역경제 안정화 144억 투입
  • 김영호기자
  • 승인 2020.0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희진 군수, 기자간담회
‘지역경제 안정대책’ 발표
취약층 생활비 53억 투입
中企 운전자금 보전 확대
이희진 영덕군수가 영덕군의회 김은희 의장을 비롯한 군의원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한 지역경제 긴급 안정대책’을 발표하고 있다.
이희진 영덕군수가 26일 영덕군청 대회의실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한 지역경제 긴급 안정대책’을 발표했다.

이 군수는 “감히 상상할 수 없는 위기상황에서 코로나19 이후를 고민해야 한다”며 “지역경제를 살리는 경제 방역에 중점을 뒀다”고 말했다.

간담회에서 군은 국가지원 사업, 경상북도 사업, 영덕군 자체 사업 등 총 28건의 사업에 114억원의 예산이 투입된다고 밝혔다.

세부내용을 보면 취약계층 긴급생활비 지원은 53억원이 투입돼 소득층 한시생활 지원, 아동양육 한시 지원, 재난피해자 긴급생활비 지원 등에 사용되며 소상공인 지원 및 경기활성화 사업은 총 12개 사업 43억원으로 소상공인 경제회복 지원, 소상공인 살리기 지역상품권 추가 할인,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지원, 특별공공근로사업, 중소기업 운전자금 이차보전 확대 등의 사업이 진행된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피해자에 대한 지원에 5억8000만원으로 격리자 생활지원비, 격리자 입원치료비, 예방적 코호트격리시설 참여자 지원 사업 등 5개 사업이, 행정 및 방역 지원에 12억원으로 감염병 대응 지원체계 구축, 보건소 선별진료소 장비 지원, 방역초소 운영비로, 이와 별개로 지방세재 지원은 지방세 면제 및 감면, 농업인 농기계 임대료 등이다.

또한 영덕군의회와 협의해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지원, 영덕사랑 상품권 할인 추가 발행, 농업인 농기계 임대료 감면 등의 조례 개정도 추진하며 지역경제개발국장 단장의 민생안정 T/F팀을 구성해 지원 사업을 알리고 맞춤형 지원 대책도 마련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