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서 ‘코로나 확진’ 97세 여성 완치… 국내 최고령
  • 최외문기자
청도서 ‘코로나 확진’ 97세 여성 완치… 국내 최고령
  • 최외문기자
  • 승인 2020.0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완치자 4144명 가운데 전국 최고령 확진자(97·여·청도 각남면)가 지난 25일 완치판정을 받았다.

완치자 황모 할머니는 자택에서 지난 13일 코로나19 확진 판정 후 포항의료원으로 이송돼 13일간 치료 끝에 25일 완치 판정을 받고 청도 자택으로 돌아와 자가격리 중이다.

최고령 완치자 황 할머니는 3남을 두고 아들 홍모(73)씨와 함께 청도에서 거주하고 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뜻하지 않은 코로나 감염으로 인해 마음고생이 많았을텐데 어려움을 극복하고 완치판정을 받아 5만여 군민과 함께 깊이 감사드린다”고 축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