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희용 미래통합당 후보, 선관위 후보자 등록
  • 박명규기자
정희용 미래통합당 후보, 선관위 후보자 등록
  • 박명규기자
  • 승인 2020.0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희용 고령·성주·칠곡 국회의원 후보가 선관위를 찾아 27일 후보자 등록을 하고 있다.
정희용 미래통합당 고령·성주·칠곡 후보가 27일 칠곡군 선거관리위원회를 방문해 후보자등록을 마쳤다.

선거관리위원회는 4월 15일 실시되는 21대 국회의원 선거의 지역구 후보 미래통합당 국회의원 후보 접수를 26일부터 27일까지 양일간 받고 있다.

정희용 후보는 “이번 4월 15일 국회의원선거는 고령·성주·칠곡의 주민들의 시대정신을 반영하고, 문재인정부의 경제파탄과 폭정을 막기 위한 중요한 선거”라며, “40대의 열정과 패기, 참신함으로 미래통합당의 개혁과 쇄신을 이끌어 새로운 정치에 앞장서겠다.”고 출마의 변을 밝혔다.

이어 정희용 후보는 “지난 20여년 중앙정치무대인 국회, 공기업, 경북도청 근무경력을 가진 경제·정책 전문가로서 정부의 실정을 바로잡고 ‘활력 넘치는 경제’,‘기분 좋은 정치’를 만들어 내겠다.”며 “강한 대한민국, 강한 고령·성주·칠곡을 반드시 만들고, 깨끗하고 신선한 정치, 청량감 주는 속 시원한 정치를 보여드리겠다”고 다짐했다.

또한 “코로나 바이러스로 많은 주민들이 불안에 떨고 있다.”며 “주민들에게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접촉은 최대한 줄이고, 온라인을 활용한 ▲유튜브 ▲카드뉴스 ▲SNS를 통한 참신하고 볼거리가 다양한 ‘양방향 소통선거’를 치르겠다”고 말했다.

하지만 “기존 구태정치의 행태인 ▲네커티브 선거 ▲허위사실 유포 등 선거법 위반 행위에 대해서는 단호히 대응하겠다.” 며 “이번 선거를 통해 우리 지역에 정책선거, 깨끗한 선거의 새로운 선거문화가 정착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정희용 후보는 이철우 경북도지사 경제특별보좌관, 송언석·나경원 국회의원 보좌관을 역임했으며, 통합 대구·경북 추진,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연계 광역교통망 확충 및 항공, 물류산업 육성 등을 공약으로 제시했다.

이날 선거관리위원회 후보 등록에는 정희용 후보 캠프 칠곡군 선대본부장을 맡을 서광수 전 칠곡군 기획실장, 이수헌 전 왜관농협조합장, 칠곡군의회 이재호 의장 등이 함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