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충섭 시장, 영농현장 애로사항 청취
  • 유호상기자
김충섭 시장, 영농현장 애로사항 청취
  • 유호상기자
  • 승인 2020.0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충섭 시장이 시설자두농가에서 자두 수확을 하고 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지난 20일 개령면 시설자두농가와 모내기 중인 벼 농가를 방문해 직접 자두 수확과 이앙기에 탑승하여 영농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격려했다.

김천시는 명실공이 자두 주산지역으로 연동하우스를 활용한 가온시설을 통해 5월 중순부터 시설자두를 출하하기 시작하여 6월 중순 노지자두가 본격적으로 출하되기 전까지 수확하고 노지출하 자두보다 약 3배 이상의 농가소득을 올리고 있으며 현재 16호 6.1ha에서 재배하고 있다.

한편, 김천시 벼 재배면적은 4,155ha로 지난 7일 첫 모내기를 시작으로 내달 초까지 모내기를 완료할 예정이며 농촌의 고령화, 노동력 부족 해결을 위해 시에서도 생력화를 위한 농업의 기계화/첨단화에 집중하고 있다.

김충섭 시장은 “앞으로도 농업인들의 영농현장을 자주 방문하여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코로나-19로 인한 침체되어 있는 농업분야도 품질향상 유도 및 수출시장 확대 등 다양한 시책을 통해 지역농업의 경쟁력을 키워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