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빅데이터로 본 경북 인기 축제는
  • 김우섭기자
경북도, 빅데이터로 본 경북 인기 축제는
  • 김우섭기자
  • 승인 2020.0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 관광실태 빅데이터 분석사업 최종보고회 개최
관광객 방문현황 빅데이터 분석. 관광메케팅 관광정책 적용

경북도는 지난 22일 빅데이터 기반으로 객관적인 데이터에 근거한 경상북도 관광실태 빅데이터 분석사업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사업은 경상북도, 경북테크파크, 매지스, 컨슈머 인사이트 등 다양한 기관들이 참여해 내외국인 관광객 방문현황을 빅데이터 분석기법을 활용해 도출하고 경북도 관광마케팅 전략 및 관광정책에 적용할 계획이다.

이번 분석결과를 바탕으로 2019년 경북 인기 관광 축제지 랭킹순위를 보면 신라문화제가 도내 축제 중 가장 많은 관광객이 찾았으며, 신라문화제 인기요인, 마케팅 전략 등을 분석해 타 지역 축제에도 활용할 계획이다.

도내 주요관광지 가운데 경주 대릉원이 가장 많은 관광객을 불러 모았고, 도내 외국인 방문객 순위는 중국인이 가장 많이 경북을 방문했고 일본인, 미국인이 그 뒤를 이었다.

경북도는 경북문화관광공사, 관광협회, 대구경북연구원과 최종보고회 분석결과를 공유해 경상북도 관광마케팅 전략을 수립할 계획이다.

김장호 경상북도 기획조정실장은 “경상북도를 찾는 국내외 관광객의 관광패턴 변화에 신속히 적용할 수 있는 실효성 있는 관광마케팅 전략을 수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