규제혁신으로 기업하기 좋은 성주 만든다
  • 여홍동기자
규제혁신으로 기업하기 좋은 성주 만든다
  • 여홍동기자
  • 승인 2020.0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분기 규제혁신과제 제안·선정
‘공장 처마·차양시설 건축면적
산정기준 완화 규제 개선안’
성주군은 행정안전부에서 시행하는 2020년 1분기 규제혁신과제에 ‘공장의 처마 및 차양시설에 관한 건축면적 산정기준 완화 규제 개선안’을 제안해 수용 및 개선 과제로 선정됐다.

성주군은 1000개 이상의 제조공장이 운영되고 있으며 지역 발전의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이들 공장에서 작업을 함에 있어, 짧은 처마로 인해 불편함이 많아 항상 개선이 요구됐다.

이에 군은 건축법 시행령 제119조 공장 건축물의 처마, 차양, 부연이 1m가 넘을 경우 건폐율에 포함하도록 하고 있는 규정을 완화할 것을 제안했고, 이번에 개선 및 수용 과제로 선정됐으며, 행안부는 ‘20년 하반기 중으로 법령을 개정해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향후 처마나 차양 등의 건축면적 산정기준을 완화함으로써 공장 현장 작업의 효율성 증대 및 기업 투자가 더욱더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병환 군수는 “항상 기업의 애로사항을 청취해 적극적으로 해소할 것이며, 불합리한 제도를 개선해 기업하기 좋은 성주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