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상의 “통합신공항 최종부지 조속히 선정하라”
  • 김형식기자
구미상의 “통합신공항 최종부지 조속히 선정하라”
  • 김형식기자
  • 승인 2020.0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상공회의소는 1일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최종부지를 조속히 선정할 것을 촉구했다.

구미상의는 이날 성명서를 내고 “대구·경북은 장기적인 경기침체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까지 더해져 유례없는 경제 전시상황에 놓여 있다” 며 “대구·경북을 다시금 ‘대한민국 경제 1번지’로 도약시킬 수 있도록 조속히 통합신공항 최종 부지를 선정하라”고 말했다. 이어 “항공화물의 대부분이 인천공항에 집중돼 대구·경북에서는 시간과 비용, 이용면에서 큰 불편을 겪고 있다” 며 “통합신공항 입지가 빨리 결정될수록 대구·경북의 교통·물류비가 절감되고 수출경쟁력이 높아지며 대구·경북을 방문하는 국내외 바이어나 비즈니스 출장객이 훨씬 편리하게 왕래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통합신공항은 대구·경북의 생존이 걸린, 반드시 해결해야 할 절체절명의 과제인 만큼 정부는 부지선정 갈등 해결을 위한 실효성 있는 대안을 마련하고 부지선정위원회 개최 등 관련 절차를 하루 속히 이행해 최종부지 선정과 동시에 조기에 착공해야 한다”고 재차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