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북도경제진흥원, 도시청년시골파견제 참여자 ‘아이디어스’입점 지원 효과 톡톡
  • 김형식기자
경상북도경제진흥원, 도시청년시골파견제 참여자 ‘아이디어스’입점 지원 효과 톡톡
  • 김형식기자
  • 승인 2020.0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상북도경제진흥원의 도시청년시골파견제 참여자 ‘아이디어스’입점 지원이 큰 효과를 거두고 있다.


경북도와 경상북도경제진흥원(원장 전창록)은 2018년부터 역량 있는 도시지역 청년인재를 지역으로 유입해 경상북도 곳곳에 숨어 있는 지역자원의 재해석과 사업화를 추진할 수 있도록 돕는 ‘도시청년시골파견제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햇수로 3년차에 접어드는 이 사업에 현재까지 200여명의 청년들이 참여하고 있다.

경상북도경제진흥원은 지난 1월부터 코로나19에 대한 선제대응과 사업종료 후 사후관리 서비스의 일환으로 ‘도시청년시골파견제지원사업’ 참여자들에게‘아이디어스’ 입점을 적극지원 하였으며, 현재는 청년들의 호응 속에서 그 효과가 빠르게 가시화 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칠곡군에서 수공예 악세사리를 주력 상품으로 제작하여 판매하고 있는“나는 꽃”의 정아름 대표는 지역 작가들과 주기적으로 참가하고 있는 플리마켓이 코로나19로 인해 열리지 않아 매출 감소 등을 염려했으나, 온라인판매를 통해 매월 1,000만원 이상의 기본 매출을 올릴 수 있는 기반이 마련 돼 큰 걱정없이 작품활동을 이어나갈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또한 청도에서 ‘발효공방’을 운영하고 있는 허지아 대표는 연고가 전혀 없는 경북에서 단골손님 확보가 가능할지 걱정했었는데, 아이디어스 입점을 계기로 지역 청년들과 소통할 수 있는 채널이 마련돼 온라인 매출은 매월 500만원 이상 달성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오프라인 손님까지 확보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