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구석1열' 유아인 "아직도 촬영 현장이 편하지만은 않아"
  • 뉴스1
'방구석1열' 유아인 "아직도 촬영 현장이 편하지만은 않아"
  • 뉴스1
  • 승인 2020.0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1
배우 유아인이 솔직담백한 입담으로 ‘방구석1열’을 사로잡았다.

7일 오전 10시40분 방송되는 JTBC ‘방구석1열’은 배우 유아인이 출연해, 유아인의 대표작 영화 ‘베테랑’과 ‘버닝’에 대해 이야기 나눈다.

최근 진행된 ‘방구석1열’ 녹화에서 변영주 감독은 “유아인 배우는 ‘방구석1열’에서 가장 많이 언급된 배우다. 늘 새로운 대답을 만들어 내는 배우로 내가 가장 좋아하는 배우”라고 소개했다. 유아인은 자신을 향해 쏟아지는 계속되는 칭찬 세례에 “너무 좋다”라고 웃으며 화답했다.

이날 유아인은 ‘베테랑’과 ‘버닝’에 대해 “두 작품 모두 나에게 영광이자 숙제 같은 작품이다”라며 의미를 더했다. 또한 연기 경력 17년 차를 맞은 유아인은 “사실 아직도 모든 촬영 현장이 편하지만은 않다”라며 “이 방송이 나간 뒤에도 많은 분들이 어떤 평가를 할지 걱정되지만 이 또한 배우로서 새로운 도전을 하는 과정이라고 생각한다”라며 솔직함의 아이콘다운 면모를 드러내 이목을 끌었다.

한편 녹화 중 유아인이 스튜디오를 뛰쳐나가는 돌발 상황이 발생했는데, 모두를 놀라게 한 사건의 내막은 ‘방구석1열’에서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