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간판개선사업으로 도시미관 개선
  • 정운홍기자
안동시, 간판개선사업으로 도시미관 개선
  • 정운홍기자
  • 승인 2020.0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구동 공구거리 등 대상
연말까지 제작·설치 완료
안동시는 코로나19로 인한 경기불황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영업자들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고 쾌적한 도시경관 조성을 위해 중구동 공구거리와 용상동 경동로를 대상으로 간판개선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지난해 행정안전부와 경상북도가 주관한 간판개선사업 공모에 연이어 선정돼 국·도비 3억1000만원을 포함해 총 사업비 9억원이 투입돼 2km 구간 내 222개 업소의 간판을 정비·지원하는 사업이다. 중구동 공구거리는 600m에 100개 업소를 용상동 경동로는 1400m에 122개 업소를 지원한다.

시는 감염병 예방을 위해 주민설명회는 개최하지 않고 사업대상지의 업주와 건물주를 개별로 방문해 사업에 대해 설명했으며 현재 디자인 실시설계를 진행 중으로 연말까지 제작·설치를 완료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