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경북도 행복농촌만들기 ‘대상’
  • 이희원기자
영주시, 경북도 행복농촌만들기 ‘대상’
  • 이희원기자
  • 승인 2020.0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석면 소천1리 마을 ‘문화·복지분야’ 수상
부석태 콩 스토리텔링 중심 문화 홍보 ‘호평’
영주시가 2020년도 경상북도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영주시는 지난 30일 ‘2020년도 경북도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에서’ 부석면 소천1리마을이 문화, 복지 분야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콘테스트는 주민역량강화, 공동체 활동 촉진, 도농교류확산 등에 사업성과를 두고 추진하고 있는 사업으로, 시는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콘테스트 대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마을만들기(체험소득, 문화복지, 경관환경), 농촌마을만들기(지역개발우수사례, 유휴시설우수사례)

올해 대상을 수상한 부석면 소천1리 콩마을은 부석태 콩 스토리텔링을 바탕으로 콩 타령 노래를 작사해 지역축제에 참여하는 등 콩 문화를 알리는데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와 더불어 마을주민들은 콩할매 합창단 운영과 콩할매 영농조합법인 설립과 예비 마을기업으로 복지분야에 두드러진 활동을 보여준 것이 심사단으로부터 좋은 호평을 받았다.

또한 어르신들의 소천1리 주민들에게 자존감을 회복시켜 5개의 자연부락간 주민들의 화합을 유도했으며. 향후 콩마을은 콩 관련 먹거리 개발과 소득창출을 목표로 지속적으로 추진 중이다.

이외에도 소천1리 콩마을은 도를 대표해 제7회 농촌만들기 콘테스트 전국대회에 출전 자격을 획득했으며, 향후 전국대회 일정은 이달 현장실사를 바탕으로, 다음달에는 발표 및 퍼포먼스를 통해 우수마을을 시상할 계획이다.

조윤현 건설과장은 “주민역량강화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행복농촌만들기와 콘테스트를 통해 지역을 홍보하는데 행정력을 집중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