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민과 소통… 경북 서부권 중심 성주 만들 것”
  • 여홍동기자
“군민과 소통… 경북 서부권 중심 성주 만들 것”
  • 여홍동기자
  • 승인 2020.0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임 2주년’ 이병환 군수
민선7기 전반기 성과·비전 간담회
민생·현안 위한 군민과 소통 ‘광폭 행보’
이병환 성주군수가 1일 출입기자들과 군정전반에 대한 소통 간담회를 갖고있다.
성주군의 미래 100년을 위해 동분서주하며 군정을 이끌어 가고 있는 이병환 성주군수가 취임 2주년을 맞아 형식적인 기념행사 등을 일체 하지 않고 취임때의 초심으로 돌아가 민생과 현안을 위해 군민들과의 소통을 위한 광폭 행보를 하고 있다.

민선7기 출범 2년 성과와 비전 등에 대한 기자간담회를 시작으로 사드 배치로 많은 고통을 겪어야 했던 소성리 주민들을 제일 먼저 찾아가 주민들의 어려움과 힘들게 싸워온 지난날을 공감하고 위로했으며, 성주일반산업단지 내 폐기물매립장의 현황과 향후계획을 현장에서 직접 보고 받고 점검했다.

또한 일반 군민들에겐 여전히 높은 군수실 문턱을 낮추고 직접 찾아가 군민들의 애로사항과 의견을 청취하고 해결하기 위해 현장소통 이동군수실을 처음으로 운영하고 있다. 초전면을 시작으로 매달 2회 10개 읍면을 순회하며 실시할 계획이다.

이병환 군수는 민선7기 취임 2주년을 맞아 “군수의 크기는 군민이 결정하는 것이다. 군민의 눈높이에서 군민과 소통해 경북 서부권의 중심으로 성주를 만들고 옛 고려·조선시대의 큰 고을의 위상을 되살려 행복성주를 만드는 게 제가 바라는 성주이며 그 꿈을 향해 맡은 바 소명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