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신도시 공공기관 직원들, 김천자두 매력에 ‘홀릭’
  • 유호상기자
혁신도시 공공기관 직원들, 김천자두 매력에 ‘홀릭’
  • 유호상기자
  • 승인 2020.0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특별판촉행사 개최
비대면 사전예약 조기 완판
공공기관-농가 상생 계기로
김충섭 시장이 김천자두 특별판촉행사에서 자두판매를 하 고있다.
김천시는 지난 2주간에 걸쳐 사전시식 및 사전예약 택배판매, 현장시식 및 판매로 ‘2020년 김천자두포도축제’ 김천자두 특별판촉행사를 개최했다.

코로나19에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비대면으로 진행한 사전예약 택배판매는 김천혁신도시 12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자두(3㎏) 2만여 박스가 완판되어 당초 계획보다 조기에 접수를 마감할 만큼 큰 인기를 거두었다.

3일 한국전력기술 전정에서 개최한 현장시식 및 판매는 마스크를 착용하고 손소독제를 비치하는 등 생활 속 방역을 유지하며 진행되었다. 이날 행사는 워킹스루 방식으로 김천 자두, 구운 계란 무료시식과 함께 자두(3㎏) 2000박스가 불티나게 팔려나갔으며, 뜨거운 반응으로 김천자두의 인기를 다시 한 번 실감하는 행사였다.

이번 행사로 인해 그동안 소비자들로부터 저평가 되었던 ‘대석’자두에 대한 인식전환과 소비자 신뢰를 확보하여 곧이어 출하될 김천대표 품종 ‘후무사’자두에 대한 판로를 확보할 수 있는 효과를 거두었으며, 자두재배농가와 김천시, 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이 서로 상생협력 할 수 있는 기회가 됐다.

특히, 김천혁신도시 12개 공공기관 임직원들은 이구동성으로 이번 김천자두 동행세일행사를 계기로 가족들은 물론 친인척들에게 맛있는 김천자두를 선물로 보내게 돼 “가성비 최고”라고 엄지를 치켜세우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