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시장, 실종신고 7시간 만에 숨진채 발견
  • 뉴스1
박원순 시장, 실종신고 7시간 만에 숨진채 발견
  • 뉴스1
  • 승인 2020.0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연락두절된 9일 저녁 북악산 일대에서 특수대응단 소방대원(왼쪽), 경찰 병력이 2차 야간 수색 작업을 하고 있다. 뉴스1
실종됐던 박원순 서울시장이 결국 숨진 채 발견됐다.

10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박 시장의 시신이 서울 종로구 삼청동 숙정문 인근에서 발견됐다.

경찰 관계자는 “박원순 서울시장의 가족의 실종신고를 받고 7시간여 수색을 진행하였고 삼청각 인근 산 속에서 사망한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전날 오전 10시쯤 예정된 일정을 취소하고 서울 종로구 가회동 공관을 나선 후 연락이 두절됐다.

박 시장의 딸은 오후 5시17분쯤 ‘아버지가 이상한 말을 하고 나갔는데 전화기가 꺼져있다’며 112에 실종신고를 했다.

이후 경찰과 소방은 인력 700여명을 동원하며 박 시장을 종로구와 성북구 일대에서 수색하는 작업을 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