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러브 출신 민아, 괴롭힘 피해 호소 "제발 멈춰달라"
  • 뉴스1
아이러브 출신 민아, 괴롭힘 피해 호소 "제발 멈춰달라"
  • 뉴스1
  • 승인 2020.0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아이러브 출신 민아가 자신을 향한 괴롭힘을 멈춰달라고 호소하면서 ‘왕따설’에 휩싸였다.

15일 민아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코코아’에 영상을 게재했다. 이 영상에서 민아는 “어제 새벽에 한강에서 많이 놀래켜 드려서 죄송하다”며 “당분간 휴식을 취해야 할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이 유튜브를 보고 있을 그분들, 나 정말 괴롭다”며 “나 괴롭히는 거 멈춰달라”고 호소했다.

또한 민아는 본인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도 글을 올리고 “내가 억울하게 당한 일들을 왜 비밀로 해야 하는지 이유를 알 수가 없다. 사람이라면 정식으로 사과를 해야 한다는 생각 먼저 해야 하는 거 아닌가. 나를 힘들게 한 사람들에게 사과받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후 온라인 커뮤니티에도 관련 사건을 담은 글이 게재됐다. 해당 글에는 민아가 걸그룹으로 활동할 당시 일부 멤버들에게 폭행과 폭언을 당했다는 내용이 있어 ‘괴롭힘 논란’이 커졌다.

이와 관련 가해자로 지목된 이들은 특별한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