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코로나 의료진, 울릉·독도 바라보며 힐링
  • 허영국기자
대구·경북 코로나 의료진, 울릉·독도 바라보며 힐링
  • 허영국기자
  • 승인 2020.0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도재단, 탐방 프로그램 진행
코로나-19 방역 의료진 포항·김천·안동의료원, 경북도자원봉사센터, 제5군수지원사령부 50여명이 독도현지를 방문했다.
(재)독도재단은 코로나19 방역의 최전선에서 고군분투해온 대구 경북지역 의료진 관계자를 위해 울릉도·독도 탐방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재단은 7월 27일∼29일까지 포항·김천·안동 의료원을 비롯해 경상북도종합자원봉사센터, 제5군수지원사령부 관계자50여명을 대상으로 독도 탐방행사를 벌였다.

이들은 울릉군 독도박물관과 독도전망대를 방문한데 이어, 독도 현지를 방문해 우리땅 밟기 행사도 가졌다.

이들은 코로나-19 발생 초기 대구·경북 지역에서 확진자가 급증했을 때 경상북도 3개 의료원 과 관계 기관은 열악한 환경 속에서도 수고를 아끼지 않았다.

신순식 독도재단 사무총장은“코로나-19 종식을 위해 헌신하는 분들을 위해 준비했다”며 “독도에서 잠시나마 재충전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