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무더위 속 ‘숲속 물놀이장’ 개장
  • 이진수기자
포항시, 무더위 속 ‘숲속 물놀이장’ 개장
  • 이진수기자
  • 승인 2020.0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림테마거리 등 3개소 개방
체온측정·명부작성 등 통해
코로나 안전 확보 대책 마련
무료 운영… 월요일은 휴장
장마가 물러나고 본격적인 무더위를 맞아 포항의 숲속 물놀이장이 일제히 개장했다.

포항시는 코로나19로 개장이 연기됐던 송림테마거리, 도음산산림문화수련장, 양덕한마음 어린이물놀이장 등 3개소를 1일부터 개방했다.

앞서 시는 개장 연기 기간 중 시설보완 및 사전점검, 시운전으로 주 이용 대상인 어린이들의 안전을 확보하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대책도 별도로 마련했다.

물놀이장은 코로나 예방을 위해 마스크 착용, 체온측정, 이용자 명부 작성을 거쳐 입장팔찌를 배부받은 안전이 확인된 어린이와 보호자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물놀이장을 이용할 수 있다.

별도의 예약이나 이용료 없이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매주 월요일은 시설점검 및 청소로 휴장한다.

포항시 관계자는 “깨끗한 수돗물을 사용하고 안전요원을 상시 배치하는 등 시민들이 안심하고 즐겁게 이용할 수 있도록 안전과 위생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