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비뼈 사구' 키움 러셀…17일 한화전 선발 라인업 제외
  • 뉴스1
'갈비뼈 사구' 키움 러셀…17일 한화전 선발 라인업 제외
  • 뉴스1
  • 승인 2020.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날 몸에 맞는 공으로 경기장을 떠났던 키움 히어로즈 에디슨 러셀이 휴식 차원에서 결장한다.

손 감독은 17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리는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의 경기를 앞두고 취재진과 만나 “선수 보호 차원에서 선발 라인업에서 제외했다”고 밝혔다.

러셀은 지난 16일 롯데 자이언츠와의 경기에 4번타자 2루수로 선발 출전했다. 러셀은 5회말 2사 3루에서 롯데 선발 스트레일리가 던진 공에 왼쪽 갈비뼈 부위를 맞았다.

타석 주변에서 고통을 호소하던 러셀은 곧 1루로 걸어 나갔다. 하지만 키움은 6회초 수비를 앞두고 러셀을 교체, 병원 검진을 받게 했다. 결과는 단순 타박상이었다.

손 감독은 “검진 결과는 문제없이 나왔다. 하지만 워낙 위험한 부위여서 선수 보호 차원에서 선발에서 제외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경기 후반 결정적인 순간 대타로는 출전할 수 있다.

키움은 이날 서건창(지명타자)-김혜성(2루수)-김하성(유격수)-이정후(우익수)-김웅빈(1루수)-이지영(포수)-허정협(좌익수)-전병우(3루수)-변상권(중견수) 순으로 한화를 상대한다. 선발은 제이크 브리검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