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교육청, 추석 전 공사 대금 246억 조기 집행
  • 김무진기자
대구교육청, 추석 전 공사 대금 246억 조기 집행
  • 김무진기자
  • 승인 2020.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교육청이 추석 명절을 앞두고 관급 공사업체의 자금난 해소 및 현장 근로자들의 임금 체불 방지에 나섰다.

17일 대구교육청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인한 건설업체들의 자금난 해소 등을 위해 추석 명절 전 공사 및 물품·용역대금 등 총 246억원의 조기 집행을 추진한다

공사 대금 지급기한은 청구일로부터 3일 이내로 줄이고, 준공(기성) 및 납품 검사도 요청일로부터 7일 이내에 완료토록 앞당긴다.

또 각 단위학교에서 발주하는 공사에 대해서는 조기에 교육청 예산을 교부하고, 공사업체에는 기성금·선금·노무비 청구제 등을 적극 알려 조기 대금 청구를 유도할 방침이다.

아울러 17일부터 추석 명절 전까지 공사 현장 임금 체불 예방을 위해 모든 현장에 대한 근로자 임금, 하도급 대금, 자재·장비 대금 등 체불 여부를 특별 지도·점검하고, 공사업체 대표자에게 서한을 보내 체불 방지를 당부한다.

이와 함께 임금 체불이 적발된 업체에 대해서는 시정 요구 및 불응 시 관계기관에 행정조치도 요구할 계획이다.

강은희 대구교육감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공사대금이 조속히 지급될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며 “이번 공사대금 조기 집행으로 업체들의 자금 운영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