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소방서, 양원역 낙상 사고자 구조·열차 이송
  • 이희원기자
영주소방서, 양원역 낙상 사고자 구조·열차 이송
  • 이희원기자
  • 승인 2020.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영주소방서에서 양원역 낙상 사고자 구조 후 열차로 이송 하고 있는 장면
영주소방서는 지난 16일 오후 3시 30분께 봉화군 분천면 양원역, 승부역 중간 트래킹 코스 부근에서 낙상한 남모(봉화군·59)씨를 구조해 병원으로 이송했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남씨는 트래킹 중 빗길에 발을 헛디뎌 계단 아래 철로로 추락해 두부 및 안면부에 상처를 입었고 거동이 어려워 119구조대에 신고를 했다.

코레일 경북본부는 사고 현장을 지나가는 열차와 연락 후, 소방서와 삼자통화를 통해 열차 도착 예정시간과 구조 장소를 선정했으며, 승객열차 도착 즉시 환자를 이송해 춘양역에 미리 대기 중인 구급차로 환자를 인계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