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배구, 31일부터 관중 30%까지 입장…17일 개막
  • 뉴스1
프로배구, 31일부터 관중 30%까지 입장…17일 개막
  • 뉴스1
  • 승인 2020.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21 V리그도 오는 31일부터 직관(직접 관람)할 수 있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15일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완화 조치에 따라 점진적으로 도드람 2020-21 V-리그의 관중 입장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관중 입장은 오는 31일 남자부 한국전력과 현대캐피탈, 여자부 흥국생명과 한국도로공사의 경기부터 가능하다. 정부 지침에 따라 경기장 전체 좌석 30%선에서 관중을 입장시킬 계획이다.

또한 11월부터는 입장 인원을 전체 좌석 50%까지 상향하는 방안을 검토 중에 있다.

연맹은 팬을 비롯한 관계자들의 안전을 위해 경기장 방역부터 방역 관리자 운영까지 전방위적 조치를 실시하여 질병 관리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한편 이번 시즌 V리그는 오는 17일 여자부 현대건설과 GS칼텍스, 남자부 우리카드와 대한항공의 맞대결로 개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