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학생 이중언어 능력 뽐내다
  • 김우섭기자
다문화학생 이중언어 능력 뽐내다
  • 김우섭기자
  • 승인 2020.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 전국다문화가족자녀
이중언어 대회 실시 성료
83명 참가 열띤 경쟁 펼쳐
경북도는 제7회 전국 다문화가족자녀 이중언어대회를 지난 17일 가졌다.

경북도가 지난 17일 도청 동락관에서 제7회 전국 다문화가족자녀 이중언어 대회를 실시했다.

경북도는 다문화가정 자녀들의 이중언어(부모 모국어와 한국어) 잠재력을 활용해 글로벌 인재로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2009년부터 도 단위 행사를 개최, 지난 2014년부터는 삼성전자 후원과 함께 전국대회로 격상해 올해 7회째를 맞고 있다.

동영상 심사로 진행된 예선에는 전국 13개 시도에서 총 83명이 참가해 중고등부로 나눠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참가자는 지난해 대회보다 26%가 늘었으며 서울 등 수도권 참여자도 전체의 25%를 차지했다.

예선에서 신청한 부모나라 언어는 중국어(56명)가 가장 많았으며 베트남어(13명), 태국어(3명), 따갈로그어(3명) 등 11개국 언어였다.

이중 본선 진출자 14명(초등부 7명, 중고등부 7명)은 중국어 등 4개국 언어로 열띤 경연을 벌였다.

올해 영예의 대상수상자로 인천 남동구 인천담방초등학교 3학년 오민후(초등부)학생이 상금 300만원과 여성가족부장관상을 받았다.

최우수상(상금 150만원)은 경산시 경산중학교 1학년 김장학(중고등부), 안동시 길주중학교 3학년 이정희(중고등부) 학생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경북도는 다문화가족 자녀들이 두 개의 문화와 언어를 접하는 강점을 강화하기 위해 도 다문화가족지원기금을 활용해 방학기간에 이중언어캠프를 운영하고 있다.

참여자 중 우수학생들을 선발해 매년 해외에서 현지대학과 연계한 이중언어 집중캠프를 시행하는 등 다양한 시책에 힘쓰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