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목치기’ 수법 교통사고로 금품 뜯은 40대
  • 김무진기자
‘손목치기’ 수법 교통사고로 금품 뜯은 40대
  • 김무진기자
  • 승인 2020.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 운전자만 노려 상습적
허위 사고… 260만원 편취
여성 운전자만 노려 차량 사이드미러에 손목을 대는 일명 ‘손목치기’ 수법으로 상습적으로 돈을 뜯어낸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대구 수성경찰서는 지난 16일 자동차 사고로 휴대전화가 부서진 것처럼 속여 수리비를 뜯어낸 혐의로 A(46)씨를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8월 31일 오후 4시 30분께 대구 수성구의 한 골목길에서 고의로 승용차와 부딪친 뒤 휴대전화를 떨어뜨려 액정이 깨졌다며 운전자에게 수리비 등으로 현금 40만원을 요구하는 등 비슷한 수법으로 총 6차례에 걸쳐 총 260만원을 뜯어낸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파손된 휴대전화를 미리 준비한 뒤 여성 운전자 차량에 일부러 손을 살짝 부딪치고는 차 사고로 휴대전화가 파손된 것처럼 꾸미는 수법으로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