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사랑한 스파이' PD "스파이 장르보다 로맨틱코미디라고 생각"
  • 뉴스1
'나를 사랑한 스파이' PD "스파이 장르보다 로맨틱코미디라고 생각"
  • 뉴스1
  • 승인 2020.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를 사랑한 스파이’의 이재진 PD가 드라마에 대해 설명했다.

21일 오후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나를 사랑한 스파이’(극본 이지민/ 연출 이재진)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되는 가운데, 문정혁 유인나 임주환과 이재진 PD가 참석했다.

이날 이재진 PD는 ‘나를 사랑한 스파이’에 대해 “비밀이 많은 남자들을 사랑하고 결혼한 죄로 영원히 고통받는 한 여자의 연애 성장사이자 한 여자를 사랑해서 악연으로 엮인 두 남자의 악연 치유기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 PD는 “장르 자체가 아주 특이한 장르는 아니라고 생각한다”라며 “보통 멋진 스파이가 있고 멋진 조력자가 있고 악당이 있다고 한다면 저희 드라마는 스파이 두명과 스파이처럼 보일 수 있는 강아름(유인나 분)이라는 인물이 있다는 게 차별점”이라고 설명했다. 이 PD는 또한 “사실 스파이 장르물이라는 생각보다는 로맨틱 코미디라고 생각하면서 만들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나를 사랑한 스파이’는 비밀 많은 두 남편과 첩보전에 휘말린 한 여자의 스릴만점 시크릿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다. 절대 함께할 수 없는 세 남녀의 기막힌 첩보전이 유쾌한 웃음과 짜릿한 설렘을 선사할 예정이다. 21일 오후 9시20분 처음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