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해화학물질 관리·협력체계 구축 맞손
  • 김형식기자
유해화학물질 관리·협력체계 구축 맞손
  • 김형식기자
  • 승인 2020.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시설공단, 경북서부환경기술인協과 업무협약
처리시설 관리·환경정보 교류·환경기술 교육 진행
구미시설공단이 유해화학물질 관리 및 협력강화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구미시설공단(이사장 채동익)과 사)경북서부환경기술인협회는 지난 20일 관리 협력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으로 유해화학물질 취급시설을 적정하게 관리하고 생산·제조과정의 발생폐수를 적정방법으로 처리해 법정기준을 준수·배출할 수 있도록 지원, 환경정보 교류, 환경기술 교육 등 적극적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또한 민·관 환경감시 네트워크 활성화,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 지도점검, 1사 1하천 순찰 및 정화활동 등을 함으로써 구미시설공단, 사)경북서부환경기술인협회가 함께 동반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올해 전국 지방공기업 경영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인 ‘가’등급을 획득한 구미시설공단은 지난 5월 사회적 가치 브랜드 ‘같이 Plus+’를 선포하고 10개 기관과 공동업무협약을 체결한 이래 지역사회 전 영역에 개방·공유의 공공자원 확대에 힘쓰는 등 전사적 같이플러스 사업에 매진하고 있다.

구미시설공단 채동익 이사장은 “양 기관의 완벽한 협력을 통해 낙동강 수질 환경 보전 및 나아가 안전하고 깨끗한 구미시 조성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