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박물관, 국립전주박물관과 ‘견훤, 새로운 시대를 열다’展
  • 황경연기자
상주박물관, 국립전주박물관과 ‘견훤, 새로운 시대를 열다’展
  • 황경연기자
  • 승인 2020.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관 30주년 맞아 특별전 공동 개최
화서면 소재 견훤사당 동제 모습.
화북면 소재의 견훤산성 모습.
상주박물관이 개관 30주년을 맞아 국립전주박물관과 공동으로 개관 30주년 특별전Ⅱ ‘견훤, 새로운 시대를 열다’를 27일부터 2021년 1월 31일까지 국립전주박물관에서 개최한다.

이번 전시회는 상주박물관과 국립전주박물관(관장 직무대리 정상기), 전라북도(도지사 송하진), 전주시(시장 김승수), 완주군(군수 박성일), 장수군(군수 장영수), 진안군(군수 전춘성)등이 견훤이 활동했거나 유적·유물이 있는 지역이 공동주최하며, 이번 전주 전시회가 끝나는 내년 3월경에는 상주박물관에서 특별전이 이어질 예정이다.

특별전은 견훤이라는 인물을 중심으로 영호남 교류라는 시대적 요구와 역사적 당위성을 정립하기 위해 마련되어, 전시는 총 3부로 구성해 견훤의 활약과 그가 건국한 후백제의 역사·문화를 재조명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