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찰, 내달부터 ‘보행자 보호 의무 위반’ 차량 단속
  • 김무진기자
대구경찰, 내달부터 ‘보행자 보호 의무 위반’ 차량 단속
  • 김무진기자
  • 승인 2020.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경찰이 횡단보도에서의 보행자 보호 의무를 지키지 않은 차량 등에 대한 집중 단속에 나선다.

29일 대구지방경찰청에 따르면 내달 1일부터 보행자 보호 의무 위반을 비롯해 신호 위반, 인도 주행 등 보행자 안전을 위협하는 행위에 대한 집중 단속을 시작한다.

중점 단속 대상은 △보행자가 횡단보도를 걷고 있을 때 차량이 정지선을 넘어 통행을 방해하는 행위 △차량이 우회전 직후 보행자 신호에 따라 진행하는 보행자 통행을 방해하는 행위(천천히 멈추지 않고 지나가는 경우 포함) △이륜차를 탄 채 횡단보도를 통행, 보행자 통행을 방해하는 행위 등이다.


또 생계형 및 작은 교통법규 위반에 대해서는 계도와 홍보를 병행한다.

대구경찰청 관계자는 “집중 단속을 통한 보행자가 마음 놓고 횡단보도를 건널 수 있는 사람 중심 교통문화 만들기에 많은 노력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